2019-08-22 17:52
주유소 기반 택배서비스 '홈픽' 주문량 3만건 돌파


SK에너지는 주유소 기반의 택배서비스 '홈픽(HOMEPICK)'의 하루 평균 주문량이 3만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홈픽은 SK에너지와 GS칼텍스가 공유인프라로 제공한 주유소를 스타트업 줌마가 택배 거점으로 활용해 탄생시킨 택배서비스다.

SK에너지에 따르면 하루 평균 주문건수가 1월 기준 1만여건에서 지난달 3만건으로 세 배 가까이 증가했다.

홈픽 관계자는 "1년여 동안 홈픽 서비스를 운영하며 현장에서 얻은 고객의 의견을 바탕으로 중량별 운임 다양화, 대량발송 고객 운임할인 등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했다"며 "빠른 반품, 소형 가전 A/S 수거 등 고객 편의를 높이는 방향으로 서비스 영역을 확대함으로써 큰 폭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홈픽은 재이용고객 비율이 70%로 연초 대비 20% 상승하고, 앱 누적 다운로드 건수는 올해 초 6만8000건에서 7월말 기준 14만6000건을 넘어섰다.

김영민 줌마 대표는 “SK에너지와 GS칼텍스가 주유소를 거점으로 제공한 데 이어 기업 PR 캠페인에도 홈픽을 소재로 활용하는 등 브랜드 신뢰도 확보 측면에서도 적극적으로 지원해 사업이 조기에 안정화될 수 있었다”며, 향후 “독거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 대한 택배 서비스 지원 등을 통해 SK에너지와 GS칼텍스가 추구하는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적극적으로 기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 배종완 기자 jwbae@ksg.co.kr >

맨위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