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03 18:17
해운조합 경영본부장 등 임원 공모
12일 지원서 마감


 

한국해운조합이 3일부터 12일까지 상무이사, 비상임 이사 및 감사 선출을 위한 공개 모집을 진행한다.

조합은 지난달 31일 인사추천위원회를 열어 지난해 12월부터 공석인 경영본부장(상무이사) 1명과 신규 모집되는 비상임 이사 3명, 감사 1명에 대한 공개모집을 결정했다.

12일 모집 마감 후 인사추천위원회의 심사와 후보자 선정 과정을 거쳐 총회에서 투표를 통해 선출할 예정이다.

경영본부장 자격 요건은 공무원, 민간 및 해운조합 경력을 일정 수준 이상 충족하고 관련 분야 전문지식과 경험이 풍부하고 건전한 윤리의식을 갖춘 사람이어야 한다.

비상임 이사와 감사의 경우 지난해 5월29일 개정된 해운조합법에 따라 새롭게 도입됐다. 조합원이 아닌 외부 전문가를 통해 이사회의 공정한 운영과 투명하고 전문적인 감사를 실현하는 중대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임원 선출은 조합법 개정에 따른 조합원 3인과 외부 전문가 2인으로 구성된 인사추천위원회에서 후보자 모집방법부터 후보자 심사까지 전 과정을 공정하고 엄격하게 진행해 선출 과정에서 불거질 수 있는 문제를 최소화 한다는 방침이다.

조합은 이번 선출을 통해 그 동안 지속된 경영 공백을 메우고 향후 이사장 선임까지 공정하게 진행할 예정이다.

지원자는 마감시한인 12일 오후 6시까지 후보자등록신청서, 지원서, 직무수행계획서 등 제출 서류 일체를 등기우편 또는 직접 방문하여 제출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조합 홈페이지(www.haewoon.or.kr)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이경희 기자 khlee@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12/19 12/20 HMM
    Heung-a Bangkok 12/19 12/25 Heung-A
    Heung-a Hochiminh 12/19 12/25 Heung-A
  • BUSAN OSAK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ky Beauty 12/16 12/19 Dongjin
    Heung-a Jakarta 12/18 12/20 Dong Young
    Heung-a Jakarta 12/18 12/20 Heung-A
  • INCHEON AUCKLAND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Kota Sahabat 12/24 01/27 PIL Korea
  • BUSAN OSAK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ky Beauty 12/16 12/19 Dongjin
    Heung-a Jakarta 12/18 12/20 Dong Young
    Heung-a Jakarta 12/18 12/20 Heung-A
  • BUSAN QINGDAO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Calla 12/18 12/22 KMTC
    Star Voyager 12/18 12/24 Namsung
    Sitc Kwangyang 12/19 12/22 Sinotrans Korea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