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21:11
YGPA, 광양항 배후단지 투자유치 시동
中 투자의향기업 투자협약 체결 협의


여수광양항만공사(YGPA)는 오는 14일부터 20일까지 광양항 배후단지 투자 유치를 위해 CEO가 직접 참여하는 투자유치 활동을 중국 중남부지역에서 펼친다고 12일 밝혔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과 합동으로 진행되는 이번 투자유치활동은 방희석 사장이 직접 중국 현지의 투자의향기업을 방문해 광양항 및 배후단지의 장점 등을 소개하고 투자협약(MOU)을 체결할 예정이다.

방 사장은 광양항 서측배후단지 푸드존 투자유치를 위해 중국 운남성 소재 커피 원재료 공급업체인 운남허메이격치를 방문해 광양항 배후단지 투자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어 한·중·일 콜드체인 거점 구축을 위해 중국 안후이성 소재 냉동냉장창고업체인 바이란식품을 방문해 투자협약를 맺기로 했다. 방 사장은 중국의 다른 입주의향기업들도 방문해 투자유치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유치 활동은 지난해 9월 경제청과 YGPA가 합동으로 중국지역 투자유치활동을 통해 투자의향기업을 선정했던 후속 조치다. YGPA는 이번 방문으로 광양항 배후단지에 실질적인 투자를 끌어올 계획이다.

YGPA 방희석 사장은 “이번 중국 방문은 공사, 경제청이 합동으로 광양항 배후단지에 대한 투자유치를 이끌기 위한 것”이라며 “광양항 서측배후단지 푸드존에 중국기업이 입주하는 실질적인 투자유치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방 사장은 이어 “광양항 배후단지를 한·중·일 콜드체인 거점 및 식품산업 클러스터로 발전시키는 충분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광양항 배후단지 활성화를 위해 CEO가 직접 투자유치 활동에 나서는 등 가시적인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류준현 기자 jhryu@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YANT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ong Yun He 01/17 01/19 Bal Korea
    Easline Dalian 01/17 01/19 Pan Con
    Eastern Express 01/20 01/22 Pan Con
  • INCHEON SHANTOU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Lotus 01/16 01/26 KMTC
    Nithi Bhum 01/18 01/28 Pan Ocean
    Wan Hai 301 01/20 01/29 Wan hai
  • PYEONGTAEK SHANGH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Tian Rong 01/17 01/20 COSCO Shipping Korea
    Nagoya Trader 01/17 01/21 Sinokor
    Tian Rong 01/17 01/21 EAS SHIPPING KOREA
  • BUSAN NHAVA SHEV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Kmtc Dubai 01/16 02/02 Tongjin
    Kmtc Dubai 01/16 02/03 Tongjin
    Hyundai Force 01/18 02/05 Woosung Maritime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Venus 01/11 01/17 MOL KOREA
    Starship Pegasus 01/16 01/20 Heung-A
    Starship Leo 01/17 01/22 HMM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