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3 18:03

동방, 한국남동발전과 우드펠릿 물류계약 체결

374억 규모, 신재생에너지 자원용으로 활용


항만물류기업 동방이 한국남동발전과 ‘우드펠릿’ 물류수송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동방은 2020년까지 한국남동발전에 우드펠릿의 국제해상운송 하역 보관 내륙운송 등 종합물류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계약규모는 약 80만t 373억7000만원으로,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 5061억4000만원의 7.4%에 달한다.

우드펠릿은 청정 목재 바이오원료로, 화력발전에 활용된다. 발전량의 일정비율을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해야하는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의무공급제(RPS)에 따라 우드펠릿 소모량은 꾸준히 증가할 전망이다.

동방은 발전산업에서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산업으로의 산업 재편과 자원수요 증가를 예견해 관련 물류시장 개척을 준비해왔다. 지난 2013년부터 우드펠릿 하역 및 운송사업을 시작했으며, 지난해에는 해상풍력발전 기자재 운송과 설치작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는 등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산업 관련 물류시장에서 종합물류기업으로서의 저력을 입증했다.

동방은 이번 계약을 기점으로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산업 관련 물류시장 선점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동방 관계자는 “미개척 분야에 과감하게 진출했던 것이 성과로 나타나고 있는 만큼, 그동안 축적해온 노하우를 아낌없이 발휘하고 이를 발판으로 미래 물량을 적극 확보해 더욱 성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류준현 기자 jhryu@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GWANGYANG MELBOURN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Buxmelody 08/02 08/26 Evergreen
    Main Trader 08/09 09/02 Evergreen
    Hyundai Hope 08/09 09/10 PIL Korea
  • GWANGYANG FREMANTL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Diamantgracht 08/01 09/05 MAREX
    Hyundai Hope 08/09 09/10 PIL Korea
  • GWANGYANG SYDNEY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Buxmelody 08/02 08/23 Evergreen
    Main Trader 08/09 08/30 Evergreen
    Hyundai Hope 08/09 09/12 PIL Korea
  • BUSAN CALGARY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pl Southampton 08/02 08/18 PIL Korea
    Apl Yangshan 08/09 08/25 PIL Korea
    Apl Paris 08/16 09/01 PIL Korea
  • BUSAN EDMONTO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pl Southampton 08/02 08/17 PIL Korea
    Apl Yangshan 08/09 08/24 PIL Korea
    Apl Paris 08/16 08/31 PIL Korea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