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1 10:20

휴스턴항 탱크폭발사고에 화학제품선 체선 급증

시장 전망 엇갈려


미국 휴스턴에서 발생한 석유화학제품 저장탱크 폭발사고에 화학제품운반선(케미컬선) 시장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3월17일 텍사스주 휴스턴 석유화학단지 내 화학제품 탱크의 대규모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벤젠이 공업용 운하인 휴스턴십채널로 유출되자 항만당국선박은 선박 운항 제한을 명령했다.

운항 규제로 3월 말 현재 휴스턴항에선 70척 규모의 체선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된다. 케미컬선뿐 아니라, LPG(액화석유가스) 운반선, 원유운반선 정유운반선 등의 운항이 차질을 빚고 있다.

해운사 측은 체선이 장기화될 경우 시장 수급 개선에 기여할 거라 보는 한편 선박 가동률 저하로 수익성도 동반 악화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노르웨이의 케미컬선사인 스톨트닐센은 “휴스턴항 사고로 운항 지연은 발생했지만 부정적인 영향은 최소한에 그칠 것”이라면서도 “또 다른 영향을 받을 가능성도 있어 상황 추이를 지켜볼 것”이라고 말했다.

< 외신팀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FREMANTL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Cape Artemisio 06/23 07/18 ONE KOREA
    Maersk Havana 06/24 07/19 MSC Korea
    Cma Cgm Attila 06/29 08/08 PIL Korea
  • BUSAN CHENN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Pl Germany 06/20 07/08 KMTC
    Navios Domino 06/20 07/20 Interasia Lines Korea
    Pl Germany 06/21 07/12 Interasia Lines Korea
  • BUSAN NHAVA SHEV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akata Seoul 06/18 07/12 Tongjin
    Hyundai New York 06/19 07/09 Tongjin
    Hyundai New York 06/19 07/09 Woosung Maritime
  • BUSAN SHIMIZU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Dahlia 06/18 06/20 CK Line
    Dongjin Enterprise 06/18 06/20 Dongjin
    Star Apex 06/18 06/20 Dong Young
  • BUSAN TOKUSHIM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cacia Lan 06/17 06/21 Sinokor
    Sunny Palm 06/18 06/19 Heung-A
    Sunny Oak 06/22 06/24 KMTC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