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8 16:23

큐익스프레스, 대표브랜드 ‘물류대행서비스부문’ 대상 수상

각국 풀필먼트 네트워크로 글로벌 물류 서비스 제공


글로벌 물류 플랫폼 Qxpress(큐익스프레스)는 ‘2019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에서 물류대행서비스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은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선정위원회와 피플인사이트가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 등이 후원하는 시상식으로 소비자들이 직접 설문에 참여해 각 부문별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한다.

물류대행서비스 부문에서 최고의 브랜드로 꼽힌 큐익스프레스는 이커머스에 특화된 물류 플랫폼을 개발, 구축해 온 토탈 물류 기업이다. 2010년 설립된 이후 동남아의 아마존이라 불리는 Qoo10(큐텐)의 국제 특송 업무를 시작으로 다각도로 사업을 전개해 매년 30~40% 이상 매출 신장을 기록했으며 지난해 누적 물동량은 4천만 박스를 넘었다.

한국을 중심으로 싱가포르, 일본, 미국, 중국, 인도네시아 등에서 법인을 운영 중이고, 세계 각지 11곳에 풀필먼트를 보유하고 있다. 유기적인 네트워크로 3국간 거래가 가능해 큐텐, 이베이, 아마존, 라쿠텐과 같은 글로벌 이커머스 회사에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시행하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관세청의 API(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를 연동하는 방식의 해외 수출 화물 정식수출신고 서비스를 시작했다.

큐익스프레스는 전자상거래 시장과 함께 급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물류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대규모 시설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올 3분기 김포 고촌의 물류센터보다 5배 이상 넓은 규모로 확장 이전을 준비하고 있으며 연내 미국 사업 확충으로 미국 내 해외향 물류서비스 경쟁력도 강화할 예정이다.

김영선 큐익스프레스 대표는 “고객들이 직접 선택한 상이기에 더욱 기쁘고 감사드린다”며 “글로벌 이커머스와 연동한 더욱 안전하고 빠른 배송체계를 구축해 혁신적인 물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 배종완 기자 jwbae@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 BUSAN XINGA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tarship Pegasus 08/24 08/28 KMTC
    Starship Pegasus 08/25 08/28 Dongjin
    Cosco Fos 08/27 08/29 COSCO Shipping Korea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