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5 13:53

목포해수청, 신안갯벌 보전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

예산 2억2천만원 투입
목포지방해양수산청은 지난 9일 지역주민, 전문가, 신안군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안군청에서 '신안갯벌 관리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용역은 국가예산 2억2천만원을 투입해 오는 11월까지 전국 습지면적(1421.65㎢)의 약 77%를 차지하고 있는 신안갯벌(1100.86㎢)의 체계적인 보전과 관리를 위한 관리기본계획을 수립한다. 

해랑기술정책연구소 외 2개사가 공동으로 참여해 신안갯벌 등 3개소 해양보호구역에 대한 특성을 분석하고 효율적인 이용 및 보전에 관한 추진전략을 마련해 2020년부터 2024년까지 5년간 습지보호지역의 보전·이용·관리로 활용될 예정이다.

2018년 9월 습지보호지역으로 새로 지정된 신안갯벌은 우수한 경관과 풍부한 생물다양성을 가지고 있으며, 현재 한국의 갯벌이란 명칭으로 순천만ㆍ보성벌교 갯벌 등과 함께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올해 초에 등재신청을 했으며, 2020년 7월경 최종 등재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다.
 
목포해수청 관계자는 "전국 최대면적의 습지보호지역에 대한 첫 관리기본계획의 토대를 마련하는 것인 만큼 지역주민과 각계 전문가 등의 폭넓은 의견을 수렴해 신안갯벌 관리기본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 목포=김상훈 통신원 shkim@intership.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 BUSAN XINGA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tarship Pegasus 08/24 08/28 KMTC
    Starship Pegasus 08/25 08/28 Dongjin
    Cosco Fos 08/27 08/29 COSCO Shipping Korea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Hochiminh 08/26 08/31 Heung-A
    Kmtc Gwangyang 08/26 09/06 Heung-A
    TBN-SEALS 08/26 09/13 SEALS KOREA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