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14:55

‘인천-제주항로 진출’ 하이덱스스토리지, 현대미포에 카페리선 발주

2021년 하반기 운항 예정…7년만에 인천-제주항로 열려
▲현대중공업그룹 선박해양영업본부 여용화 상무(사진 앞줄 좌로부터 세 번째)와 하이덱스 스토리지 방현우 대표(앞줄 좌로부터 두 번째) 등 양사 관계자들이 지난 4일 서울 계동 현대빌딩 회의실에서 2만7천t급 카페리 1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내 연안 여객선사업에 신규 진출하는 하이덱스 스토리지가 2014년 이후 7년 만에 열리는 인천-제주항로에 투입될 카페리선 1척을 현대미포조선에 발주했다.

현대미포조선은 지난 4일 하이덱스 스토리지와 2만7000t급 카페리선 1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20년 9월부터 건조에 들어가 2021년 하반기 인도 후 인천-제주 항로에 투입될 예정인 이 선박은 길이 170m, 너비 26m, 높이 28m의 제원을 갖추게 되며, 최대 850여명의 승객과 승용차 350대, 컨테이너 15개 등을 동시에 싣고 최고 23노트의 속도로 운항할 수 있다.

또 저녁에 출발해 익일 오전에 도착하는 야간 운항의 특성을 고려해 편안한 수면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침대객실이 총 130개 객실 중 85% 이상을 차지하며, 가족 단위 고객을 위한 마루 형태의 패밀리룸은 객실 내 전용화장실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를 적용한 레스토랑 바, 라운지, 수유실, 어린이용 놀이방, 편의점, 베이커리 등 다양한 편의시설과 단체고객의 안전교육(선상훈련) 등을 위한 다목적 대형 강당도 갖춰질 예정이며, 교통약자 전용객실을 구성하는 등 남녀노소 모든 고객에게 한발 더 다가가는 여객중심 구조로 건조된다.

특히 침수나 화재 등 긴급 상황에 대비해 승객과 화물의 안전과 보호를 위해 위성항법장치를 비롯해 화재자동경보기, 스프링클러 등 다양한 안전설비와 함께 850여명의 인원을 30분 내 비상탈출 시킬 수 있는 해상탈출설비 2기와 110인승 구명벌 8척 등을 완비해 편의성과 안정성을 충분히 확보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이 선박은 저중량, 저중심 및 고효율 선형으로 설계돼 해상 운항시 복원성(復原性)을 높여 연료비를 절감하면서도 안전성을 만족할 수 있도록 건조될 계획이며, 국제해사기구(IMO)의 대기오염물질 배출규제 기준 충족을 위한 황산화물(SOx) 배출 저감장치 설치도 가능하다.

방현우 하이덱스 스토리지 대표는 “현대미포조선의 카페리 건조 경험과 선박 안전성, 우수한 품질을 높이 평가한다”며 “국내 대표 항로이자 7년 만에 재개되는 만큼 사명감을 갖고 최상의 선박과 최고의 안전관리 인프라를 통해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연안 여객선 활성화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최성훈 기자 shchoi@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HACHINOH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inokor Tokyo 01/31 02/04 Heung-A
    Sinokor Tianjin 01/31 02/04 Sinokor
    Contship Quo 02/01 02/06 Sinokor
  • BUSAN WEIH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Doowoo Family 02/04 02/07 Doowoo
    Padian I 02/04 02/08 SOFAST KOREA
    Doowoo Family 02/11 02/14 Doowoo
  • BUSAN BILBAO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ver Bliss 01/31 03/09 Evergreen
    Ever Brave 02/07 03/16 Evergreen
  • BUSAN HACHINOH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inokor Tokyo 01/31 02/04 Heung-A
    Sinokor Tianjin 01/31 02/04 Sinokor
    Contship Quo 02/01 02/06 Sinokor
  • BUSAN KOB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lbmaster 01/30 01/31 CK Line
    Elbmaster 01/30 01/31 KMTC
    William 01/31 02/18 MAERSK LINE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