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31 09:27

북미서안북부항만 4월 물동량 두자릿수 증가

누계 물동량 894만4000TEU…4%↑


북미 서안 7개항만의 4월 컨테이너 처리량이 전년 동월 대비 7% 증가항 229만3000TEU를 기록했다. 수입 적재화물 처리량은 4% 증가한 106만9000TEU였다.

서안 남부(PSW) 3개항만의 수입 물동량은 1% 증가한 75만9000TEU로 집계됐다. 로스앤젤레스가 소폭 감소한 36만TEU, 롱비치가 2% 증가한 31만8000TEU, 오클랜드가 7% 증가항 8만1000TEU였다.

북미 서안항에서 남부항만의 수입화물 점유율은 71%로, 전달보다 3%포인트 상승했다.

북미 서안북부(PNW) 3개항의 수입화물 처리량은 같은 달 두 자릿수 성장을 보였다. 시애틀·터코마가 11.5% 증가한 11만3000TEU, 캐나다 밴쿠버가 11% 증가한 14만5000TEU, 프린스루퍼트가 18% 증가한 5만2000TEU를 처리했다. 밴쿠버는 3개월 만에 수입물동량 성장을 거뒀다.

북미서안항만의 4개월 누계 물동량은 4% 증가항 894만4000TEU를 기록했다. 수입 적재 컨테이너는 1% 증가한 415만2000TEU였다.

< 외신팀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ANTWERP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ver Brave 11/15 12/21 Evergreen
    Honolulu Bridge 11/19 12/31 ONE KOREA
    Al Dahna 11/21 01/03 FARMKO GLS
  • BUSAN TOKYO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Pegasus Pacer 11/14 11/16 Pan Ocean
    Pos Tokyo 11/14 11/18 Pan Con
    Pos Tokyo 11/15 11/18 KMTC
  • BUSAN NOVOROSSIYSK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sc Hamburg 11/15 12/24 ZIM KOREA LTD.
    Cma Cgm Volga 11/17 01/01 FESCO
    Msc Danit 11/21 12/31 MSC Korea
  • BUSAN FELIXSTOWE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ver Brave 11/15 12/22 Evergreen
    Msc Nela 11/19 12/27 Tongjin
    Ever Breed 11/22 12/29 Evergreen
  • BUSAN SOUTHAMPTO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Cma Cgm Marco Polo 11/20 12/22 OOCL Korea
    Mol Treasure 11/20 12/26 ONE KOREA
    Al Dahna 11/21 12/26 FARMKO GLS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