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09 18:16
SM상선 출항 준비 마쳐…조직신설·인사발령
2본부 19팀 1파트 확정

 
SM상선이 지난 5일 조직을 신설하고 인사 발령을 실시하는 등 공식적인 출범 준비를 마쳤다.

SM상선의 신설조직은 급변하는 해운환경에 유연하게 대처하고 조직간 시너지 및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또한 조기에 사업을 정착시키고 미래 성장을 위해 전문성을 감안한 인사를 단행했다.

 조직은 본사를 2본부 19팀 1파트로 슬림화해 확정했다.

주요 생산국과 소비국인 한국 미국 중국 인도 베트남 등 각 지역에 12개 지점 및 8개 영업소를 두고 운영한다. 본사는 여의도에 자리를 잡았다.

각 조직을 운영할 임직원은 총 251명으로 확정했다. SM상선을 이끌 초대 사장에는 김칠봉 내정자가 임명됐으며 상무 3명, 이사 1명, 이사대우 5명으로 총 10명의 임원진을 구성했다.

임원인사 내용은 다음과 같다.

▲사장 : 김칠봉
▲상무 : 국종진 권기현 손영호
▲이사 : 유조혁
▲이사대우 : 임희창 이종익 신동수 이윤재 정부영

해상직원과 해외 현지직원은 선박을 확보하고 지점 및 영업소가 설립되는 데로 기존 한진해운 직원을 중심으로 충원할 계획이다.
 

< 이경희 기자 khlee@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INCHEON SHANGH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anukai 03/12 03/21 Doowoo
    Manulani 03/19 03/28 Doowoo
    Hyundai Highway 03/23 03/30 Woosung Maritime
  • BUSAN DUB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yundai Faith 04/01 04/23 Tongjin
    Wan Hai 211 04/02 04/26 Wan hai
    Wan Hai 315 04/03 04/26 Wan hai
  • BUSAN DUB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yundai Faith 04/01 04/23 Tongjin
    Wan Hai 211 04/02 04/26 Wan hai
    Wan Hai 315 04/03 04/26 Wan hai
  • BUSAN JEBEL AL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Positive Star 03/29 04/14 ECL Korea
    Wan Hai 211 04/02 04/26 Wan hai
    Conti Lyon 04/02 04/28 PIL Korea
  • BUSAN HAMBUR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yundai Ambition 03/28 04/26 Tongjin
    Conti Lyon 04/02 05/17 PIL Korea
    Cma Cgm Jules Verne 04/03 05/11 APL Korea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