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6 18:13:42.0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 취임 "초격차 공항시대 선도"

3세대 공항 전환 추진

인천국제공항공사 제8대 사장으로 구본환 사장(사진)이 16일 취임했다.

이날 취임식에서 구본환 사장은 ▲인천공항의 안정적 운영 및 혁신성장 ▲인천공항경제권 조성을 통한 신성장 거점 확보 ▲인천공항·항공산업 간 상생발전을 위한 산업생태계 구축 ▲사람중심 경영 및 사회적 가치 확대 등의 중책을 맡아 인천공항을 연간여객 1억명이 이용하는 메가허브 공항, 초(超) 격차 공항시대를 선도하는 격이 다른 공항으로 끌어올린다는 계획을 피력했다.

또 "최근 공항산업의 패러다임이 여객과 화물운송이 중심이 되는 1세대 공항에서 호텔, 리조트, 물류 등 배후지역을 개발하는 2세대 공항을 넘어, 글로벌 교역과 생산의 중심이자 항공·관광·물류·스마트 융합 경제권을 구현하는 3세대 공항으로 전환하고 있다"며 "인천공항은 3세대 공항을 목표로 영종도, 송도, 강화도 등 인천공항 주변지역을 아우르는 인천공항경제권을 구축해 글로벌 경제활동의 중심지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인천공항에 공항경제권이 조성되면, 미국 멤피스 공항의 사례처럼 공항 주변지역에 경박단소형 산업과 첨단 물류 시스템을 갖추고 도시 전체에 경제적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전망된다.

구본환 사장은 전주고, 서울대를 졸업하고 서울대와 영국 버밍엄대 대학원에서 석사, 한양대 대학원에서 교통계획학 박사를 취득했다. 행정고시 33회로 합격 후 28년간 국토교통부에서 재직하며 국토교통부 국제항공과장, 서울지방항공청장, 항공정책관, 항공정책실장 등을 역임했다. 

< 한상권 기자 skhan@ksg.co.kr >

맨위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