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4 10:37:27.0

로지스팟, 보령제약의 운송업무 디지털화

운송업무의 효율성·생산성 향상 기대



통합운송관리 서비스 기업 로지스팟이 보령제약과 ‘통합운송관리 서비스(Managed Transportation Service)’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의약제품과 원재료 운송방식을 디지털화한다고 23일 밝혔다.
 
보령제약은 1963년에 설립돼 많은 연구와 고품질 제품의 생산과 정확한 배송에 이르기까지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지난해 충남 예산에 새롭게 의약품 생산공장인 예산 생산단지를 준공하고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생산하고 있다. 이로 인해 추가되는 운송업무를 효율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로지스팟의 통합운송관리 서비스를 도입한다.
 
그 동안 화물차의 배차부터 운송완료까지 전화, 이메일을 통해 수시로 연락하면서 처리하던 업무를 디지털화 하면서 화물 운송 프로세스에 대한 가시성을 확보하고, 운송정보를 엑셀에 하나씩 기록하면서 관리하던 업무가 디지털화를 통해 쉽고 편리하게 데이터를 확보하면서 통합적인 운송 관리를 할 수 있게 된다.
 
또 의료제품 생산을 위한 원재료 수급과 의료 완제품의 각 지역별 공장, 거래처 등으로의 운송업무가 체계적으로 진행되면서 운송담당 직원들의 생산성 향상과 유기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한 물류업무 전반의 효율화도 예상하고 있다.
 
로지스팟 박준규 대표는 “바이오와 의약산업의 성장에 따라 로지스팟도 이 분야의 다양한 기업들과 운송 프로세스와 관리방식을 협업하고 있다”며 “특히 화물차의 온도를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는 온도관제 기능은 온도에 민감한 원재료 운송이 필요한 기업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 박재형 기자 jhpark@ksg.co.kr >

맨위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