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1 09:36:17.0

제주 물류의 연결 주제로 ‘제주 미래 물류 포럼’ 열려

물류 경쟁력 강화 위한 개선방향 제시




한국물류연구원과 종합물류기업 로지스올이 주최하는 ‘제주 미래 물류 포럼’이 오는 4일 제주 경제통상진흥원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이번 포럼은 ‘제주의 물류, 연결과 혁신으로 미래를 향해 순항(CRUISE)하라’라는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포럼의 키워드는 CRUISE(Connection & Renovation by ULS, ICT, Safe&Share, Ethic)로 제주지역 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표준화 효율화 정보통신기술 사회적가치 공유가치창출 등 다양한 관점을 기반으로 개선 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
 
서병륜 로지스올 회장의 환영사로 시작되는 이번 포럼은 첫 번째 주제인 ‘제주의 물류를 고민하다’에서 ▲김정희 제주대학교 교수의 ‘제주지역 물류환경 특성과 이슈’ ▲한승철 제주연구원 박사의 ‘전 국민 생활물류 실현을 위한 추가배송비 진단과 개선’ 등의 발표가 진행된다.
 
두 번째 주제로 ‘미래의 물류를 바라보다’에서는 ▲김명규 쿠팡 물류정책 전무의 ‘쿠팡의 물류 혁신, 제주를 잇는 새로운 연결고리’ ▲윤장석 물류혁명코리아 대표의 ‘글로벌 물류 우수사례로 본 제주 물류효율화 방안’ ▲신승윤 CLO물류와같이 대표의 ‘상생 & 지속가능 물류 실현방안: CSV(공유가치창출)’ ▲서용기 로지스올 대표의 ‘제주물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로지스올 솔루션 소개’ ▲권민오 유로지스넷 수석의 ‘DT기술 기반의 스마트 W&D 솔루션’ ▲김기태 로지스올 기술연구소 소장의 ‘콜드체인 기술 기반 농수축산물 패키징 혁신’ ▲정동진 한국로지스풀 책임의 ‘세계 최초 FOLDVAN System in JEJU’ ▲김종연 로지스올컨설팅앤엔지니어링 본부장의 ‘로지스올이 꿈꾸는 제주 물류의 미래’ 등이 이어진다.
 
제주 현지에서 열리는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현장 참가 인원을 최소화하고 온라인 중계를 병행한다. 참석 희망자는 누구나 온라인으로 포럼에 참가할 수 있으며 질의는 실시간 채팅 방식으로 가능하다. 또한 방역관리자를 지정하고 지역 보건소 담당자와 협력하는 등 방역수칙 준수 및 안전한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 미래 물류 포럼에는 도내 물류‧유통기업, 지역 방송‧신문사가 참여하여 제주 지역에 특화된 포럼을 구성한다는 설명이다. 포럼 관계자는 “제주의 환경적 특성을 살린 실질적인 비즈니스 환경 조성과 기회 창출에 집중한 포럼으로 만들 것이다”라고 밝혔다.
 

< 박재형 기자 jhpark@ksg.co.kr >

맨위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