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24 10:25:50.0

한국로지스풀, 메이트플러스와 창고중개사업 ‘맞손’

창고 유휴공간 활용도 높일 것
▲왼쪽부터 서용기 한국로지스풀 대표, 이창욱 메이트플러스 대표이사




로지스올 그룹의 SCM 사업 전문 계열사 한국로지스풀이 종합 부동산 서비스 기업 메이트플러스와 창고중개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한국로지스풀은 메이트플러스와 컨소시엄을 구축하고 스마트 물류 비즈니스 개발, 임대 전속 물건에 대한 정보 공유, 부동산 매입, 매각 컨설팅과 중개업무 협업, 물류설비(Rack, DAS 등), 장비(지게차, EPT 등) 영업 비즈니스 등에서 상호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곧 출시될 한국로지스풀의 유휴 창고 중개 플랫폼 ‘UFLOW’에 메이트플러스의 물류부동산 시장에 대한 노하우를 담아낸다는 구상이다. UFLOW는 각 개인과 기업들이 보유한 창고의 남는 공간을 공유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로 오는 7월 출시를 앞두고 있다.
 
메이트플러스는 2009년 출범 이후 개발사업 검토, 매입·매각 자문, 임대차 컨설팅, 자산관리 등 물류부동산 분야에 대한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국로지스풀 관계자는 향후 출시될 유휴 창고 중개 플랫폼 UFLOW에 대해 “공간과 공간을 연결하는 플랫폼 서비스로서, 메이트플러스와의 협약을 통해 전국 창고의 유휴공간에 대한 맞춤 추천과 솔루션을 제공할 준비를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 박재형 기자 jhpark@ksg.co.kr >

맨위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