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0 09:11

현대오일뱅크, 세계 최초 선박연료 브랜드 현대스타 출시

대산공장에 일일 5만배럴 저유황유 설비 가동


 
현대오일뱅크는 내년 실시되는 국제해사기구(IMO)의 선박 황산화물 배출 규제에 대응해 세계 최초로 친환경 선박연료 브랜드 현대스타(가칭)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스타(STAR, Supercritical Solvent extracted Treated Atmospheric Residue)는 단순정제설비에서 생산되는 잔사유에 초임계 용매를 사용하는 신기술을 적용해 아스팔텐과 황 같은 불순물을 완벽히 제거한 제품을 뜻한다. 

아스팔텐은 연료의 엉김 현상을 야기해 선박의 엔진고장을 일으키는 원인으로, 기체와 액체의 성질을 동시에 갖춘 초임계 용매로 제거할 수 있다.

현대오일뱅크는 친환경 브랜드 출시를 계기로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저유황유 시장을 선점한다는 전략이다. 

지난달 국내 최초로 특허출원 등 독자적인 초저유황 선박연료 제조 기술을 선보인 바 있으며, 현재 대산공장에서 하루 최대 5만배럴의 초저유황 선박연료를 제조할 수 있는 설비를 가동 중이다.

브랜드 출시와 함께 주 고객층인 선박 해운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로드쇼 등 다양한 마케팅을 벌인다. 일반인들도 친숙하게 스타 브랜드를 인지할 수 있도록 국내 프로축구 경기장 등에 광고물도 설치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가전제품 같은 소비재에 브랜드 네임을 붙여 차별화를 꾀하듯 선박연료의 뛰어난 품질을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해 브랜드를 출시했다”고 말했다. 

< 이경희 기자 khlee@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ARIC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TBN-HAMBURG 08/19 09/18 Hamburg Sud Korea
    TBN-MSC 08/23 09/25 MSC Korea
    Maersk Stepnica 08/26 09/25 Hamburg Sud Korea
  • BUSAN DALIA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ky Flower 08/12 08/15 EAS SHIPPING KOREA
    Ling Yun He 08/12 08/15 H.S. Line
    Sky Flower 08/12 08/16 KMTC
  • BUSAN DALIA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ky Flower 08/12 08/15 EAS SHIPPING KOREA
    Ling Yun He 08/12 08/15 H.S. Line
    Sky Flower 08/12 08/16 KMTC
  • BUSAN CAIMEP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cx Pearl 08/16 09/01 ONE KOREA
    Acx Crystal 08/23 09/08 ONE KOREA
    Acx Diamond 08/30 09/15 ONE KOREA
  • BUSAN HALDI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yundai Prestige 08/19 09/16 PIL Korea
    Hyundai Platinum 08/26 09/23 PIL Korea
    Ever Breed 08/28 10/06 Evergreen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