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5-08 10:45:37.0

UPS코리아, 나진기 신임 사장 선임

장석민 전 사장은 글로벌 세일즈 사업부로

UPS는 UPS코리아 장석민 전임 사장의 후임으로 나진기 신임 사장을 선임했다고 8일 발표했다. 장석민 전임 사장은 UPS 글로벌 세일즈 사업부의 부사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신임 나진기 사장은 UPS코리아의 해상, 육상, 항공 운영뿐만 아니라 마케팅, 비즈니스 개발, 국제 무역 서비스, 산업 공학, HR, 고객 서비스, 보안, 금융 및 회계, 공급망 솔루션을 포함한 배송 및 물류 운영 전반을 책임지게 된다.

나 사장은 그동안 한국뿐만 아니라 홍콩, 싱가포르 등 다양한 아시아 지역에서 중요한 업무를 수행했다.

1990년 UPS에 처음 입사한 나 사장은 김포 국제공항에서 항공 운영 총괄 담당자로 근무했으며, 1995년 게이트웨이 매니저로 승진했다. 나 사장은 김포 국제공항 화물 터미널에서 근무하며 UPS 코리아의 확장된 지상 조업 방식을 새롭게 착수시키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했다.

나 사장은 2001년에는 UPS코리아 최초로 HR 부서를 설립, 총괄했으며, 차세대리더 육성, 직원 업무 효율성 증진, 고용 정책 강화 등을 주도했다.

UPS 북아시아 지역을 총괄하는 브라이언 쿠손(Brian J. Cusson)사장은 “UPS 코리아의 나진기 사장 선임은 UPS 아시아 사업 전략에서 한국의 중요성을 반영하고 있다”며 “성장 잠재력이 높은 한국은 아시아 지역 사업에 있어 매우 중요한 지역이다. 지속적으로 비즈니스 프로세스 및 효율성을 개선하겠다는 나 사장의 각오가 고객들에게 중요한 방향성을 제시해 주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에 새롭게 선임된 나 사장은 선임 전까지 UPS코리아에서 항공 수출 및 특송 화물 운영 매니저를 역임하며 국제 유통 및 화물 운송, 특송 화물 운영을 총괄했다.

나 사장은 서울 중앙대학교에서 수학과 학사를, 동대학교 경영 대학원에서 MBA를 취득했다.  < 배종완 기자 jwbae@ksg.co.kr >

맨위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