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5-16 09:33:51.0

한진, ‘C-TPAT’ 인증 획득

미국에서 화물보안 ‘인정’

한진이 미국 국토안보부(DHS)로부터 대 테러 민간파트너십인 C-TPAT(Customs Trade Partnership Against Terrorism) 인증을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01년 미국 국토안보부 세관ㆍ국경보호국(CBP)의 테러 예방 화물 보안프로그램인 C-TPAT 인증은 911 테러 이후 테러리스트 및 무기 등이 미국으로 반입되는 것을 방지하려는 목적으로 제정됐다.

전 세계 9000여개의 기업이 회원사로 인증돼 있는 C-TPAT는 해당 기업에 대해 신속한 통관 및 사전 검색시스템 가동 등의 혜택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엄격한 심사를 거쳐 C-TPAT 인증을 획득한 한진은 미국으로 화물 반입 시 최우선 순위 통관과 함께 세관 검사지정의 경우에도 비회원사 대비 소요시간 단축 등의 차별화된 혜택을 받게 된다.

특히 통관 시 문제가 발생하더라도 CBP 직원의 지원으로 정확하고 신속한 해결이 가능하다.

한진 관계자에 따르면 “금번 C-TPAT 인증으로 통관절차 간소화 및 대기시간 단축 등 고객에게 보다 신속하고 안전한 서비스 제공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미국 내 다국적 기업을 대상으로 영업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한진은 지난해 화물운송주선, 보세구역운영, 보세운송 AEO(Authorized Economic Operator) 3개 부문을 동시 획득했다.

현재 하역부문 시범사업에 참여해 추가 인증을 진행하고 있다. 인증 획득 시 하역부문을 포함하여 업계 최초 AEO 4개 부문 인증으로 SCM(Supply Chain Management)의 모든 공급망에 대한 물류보안을 더욱 견고히 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해졌다. < 배종완 기자 jwbae@ksg.co.kr >

맨위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