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닫기

2022-01-11 09:15

새해새소망/ 한국머스크 신지연 차장

가정 내 평안함 충만한 검은 호랑이의 해가 되길
안녕하십니까. “이미 한말, 쏘아버린 화살, 지나간 시간, 그리고 잃어버린 기회는 돌아오지 않는다” 쏜살같이 지나가버린 2021년을 아쉬워하며 다가오는 새해에 가슴에 새겨서 새로운 기회를 준비해야겠다는 마음가짐이 부쩍 드는 요즘입니다.

개인적으로 2021년은 많은 아쉬움이 있었지만 그와 동시에 많은 수확을 일군 한 해였다고 평가하고 싶습니다. 둘째 아이 출산과 함께 5월에 복귀한 후 그 누구보다 힘들지만 슬기롭게 일과 가정의 역할을 충실히 해낸 한 해가 되었습니다.

첫째 때 경험으로 섣부르게 자신만만했던 저의 모습은 시간이 갈수록 희미해져갔지만, 그 와중에 찾은 일에서의 성취, 가정에서의 소소한 행복은 저를 더욱 단단하게 만들어 주었습니다. 빠르게 변해가는 사회뿐만 아니라 머스크 안에서도 더욱더 다이내믹한 변화들이 올 한 해 일어났으며 다가오는 새해에도 계속될 전망입니다.

앞서 나가는 글로벌 물류 공급제공자로서의 필요한 화주의 모든 물류 서비스를 구축하기 위하여 최근 글로벌 항공 포워더인 세나토인터내셔널을 인수한 데 이어서 최근엔 패션과 리테일을 주도하는 홍콩의 3자물류업체인 LF로지스틱스를 인수하여 더욱더 강화된 물류 서비스를 고객에게 선보일 예정입니다.

2년 넘게 지속되어오는 코로나는 변종된 바이러스 오미크론으로 점점 더 무섭게 다가오는 요즘입니다. 코로나로 심화된 전 세계의 물류대란은 당분간은 지속될 것으로 보이며 이에 따라 스페이스공급의 부족과 물류비 상승으로 인한 경영의 어려움 등 다양한 모습으로 많은 사람들이 어려움을 겪었던 2021년이었습니다.

2022년 임인년 새해에는 머스크는 물류 포워더로 입지를 강화하여 진정한 통합 물류를 제공할 것이며, 개인적으로는 이러한 내외의 많은 변화를 주도하여 성장해 나갈 수 있는 역할을 충실히 하는 물류영업인이 되었으면 합니다.

새로운 한 해, 2022년 임인년 새해에 하시는 일과 가정 내에 평안함이 충만한 검은 호랑이의 해가 되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코리아쉬핑가제트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MANIL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s Susanna 08/18 08/26 CMA CGM Korea
    As Susanna 08/18 08/26 KMTC
    Wan Hai 282 08/18 08/26 Wan hai
  • GWANGYANG MANIL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 Kibo 08/18 08/22 HMM
    Sawasdee Chittagong 08/18 09/08 SITC
    Sawasdee Chittagong 08/18 09/08 SITC
  • INCHEON MANIL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Wan Hai 262 08/20 09/02 Wan hai
    Wan Hai 262 08/20 09/03 Wan hai
    Kmtc Shenzhen 08/21 09/01 T.S. Line Ltd
  • BUSAN MANIL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s Susanna 08/18 08/26 CMA CGM Korea
    As Susanna 08/18 08/26 KMTC
    Wan Hai 282 08/18 08/26 Wan hai
  • GWANGYANG MANIL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 Kibo 08/18 08/22 HMM
    Sawasdee Chittagong 08/18 09/08 SITC
    Sawasdee Chittagong 08/18 09/08 SITC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