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20:01

스웨덴 왈레니우스, 바람으로 가는 자동차선 신조

7000대급 돛단배 2024년 취항


스웨덴 자동차선사 왈리니우스라인의 계열사인 선박관리업체 왈레니우스머린은 풍력을 주요 동력원으로 하는 7000대급 자동차운반선 ‘오션버드’ 개발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환경 성능이 뛰어난 점이 특징이며, 디젤엔진을 장착한 기존선박과 비교해 온실가스 배출량을 90% 절감할 수 있다. 2021년 말까지 발주를 마치고 2024년 취항한다는 목표다. 

오션버드는 길이 200m, 폭 40m의 3만2000t(총톤수)급 자동차운반선으로, 선상에 ‘윙세일’이라고 이름 지은 철과 복합 소재로 만들어진 돛을 5개 설치한다.

돛은 공기역학과 조선기술을 조합해 설계됐다. 360도 회전하며 바람 방향에 관계없이 풍력을 추진력으로 변환할 수 있다. 자체 높이 80m, 해수면부터 잰 높이 105m까지 늘어나며 다리 아래를 지날 땐 해수면과의 높이를 45m까지 줄일 수 있다.

주요 동력원은 풍력이지만, 출입항할 때 안전성을 고려해 청정연료를 쓰는 보조 엔진도 장착한다. 평균 속력은 10노트로, 대서양 항해일수는 통상 8일이지만 이 배는 4일 많은 12일 정도 걸릴 거로 예상된다. 

현재 7m 길이의 모델선박으로 시험운항을 진행 중으로, 내년 말 조선소에 신조선을 발주한다는 목표다.

왈레니우스는 돛을 화물선 설치를 전제로 설계했지만 크루즈선 등에 응용하는 것도 염두에 두고 있다.

왈레니우스는 스웨덴 왕립공과 대학, 선박연구기관 SSPA와 함께 지난해 풍력 자동차선 산학 연계 프로젝트를 시작해 오션버드 개발에 성공했다. 프로젝트는 2022년까지 3년간 진행된다. 정부에서 2700만크로나(약 35억원)를 지원한다.

왈레니우스의 페르투넬(Per Tunell) COO(최고운영책임자)는 “풍력은 해상운송이 지속 가능한 산업으로 나아가는 데 가장 매력적인 에너지원”이라며 풍력 추진 선박 개발에 기대를 나타냈다. 

왈레니우스머린 모회사인 소야(Soya) 룹은 스웨덴·노르웨이 합작 자동차선사인 왈레니우스윌헬름센의 대주주다. 오션버드가 계획대로 건조되면 왈레니우스윌헬름센 선대에 편입될 것으로 보인다.  

< 외신팀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FREEPORT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aersk Kalamata 10/25 12/01 MAERSK LINE
  • BUSAN HALIFAX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donis 11/01 12/01 ZIM KOREA LTD.
    Cape Tainaro 11/08 12/08 ZIM KOREA LTD.
    Zim Antwerp 11/15 12/15 ZIM KOREA LTD.
  • BUSAN MONTREAL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Gsl Eleni 10/30 11/23 ZIM KOREA LTD.
    Westwood Rainier 10/30 11/26 Hyopwoon Inter
    Sofia Express 10/31 11/28 ONE KOREA
  • BUSAN TORONTO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Gsl Eleni 10/30 11/23 ZIM KOREA LTD.
    Westwood Rainier 10/30 11/26 Hyopwoon Inter
    Sofia Express 10/31 11/28 ONE KOREA
  • BUSAN VANCOUVER B.C.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aersk Lins 10/26 11/09 MAERSK LINE
    Seaspan Thames 10/30 11/09 HMM
    Westwood Rainier 10/30 11/20 Hyopwoon Inter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