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3-31 13:22

LX판토스, 창사來 첫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비상장사임에도 자발적으로 보고서 내놓으며 ESG경영 의지 천명


종합물류기업 LX판토스는 창사 이래 처음으로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31일 밝혔다.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의무가 없는 비상장사가 자발적으로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내놓는 보기 드문 사례로, LX판토스의 ESG(친환경·사회공헌·윤리경영) 추진에 속도가 붙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LX판토스는 LX그룹의 경영 기조에 발맞춰 ESG 경영에 대한 의지와 방향성을 제시하고 물류산업 내 선도적인 ESG경영 활동을 실천하는 가운데, 관련 정보를 이해관계자와 투명하게 공유하기 위해 보고서를 제작했다고 밝혔다. 

보고서에는 최근 수립한 LX판토스의 ESG 비전 및 추진 전략을 비롯해 지난해 주요 ESG 활동과 성과 등을 종합적으로 담았다.

LX판토스는 ‘Value Deliverer for People and the Planet(사람과 지구를 위한 가치 전달자)’ 라는 ESG 비전 아래, 중대성 평가를 통해 도출된 중대 이슈를 토대로 ▲녹색 물류 실현(환경) ▲협력사 및 지역사회와 동반성장(사회) ▲이해관계자 존중 및 행복 추구(사회) ▲책임 경영 이행(지배구조) 등 4대 ESG 전략 방향을 제시했다.

또 ▲글로벌 ESG 평가기관 ‘에코바디스’ 평가 브론즈 등급 획득 ▲국내 기업 최초로 항공화물 지속가능항공연료(SAF) 프로그램 참여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자발적 가입 ▲우크라이나 긴급구호 물자 항공운송 ▲튀르키예 구호물품 해상운송 무상 지원 ▲중소기업 유럽 복합운송 지원사업 추진 등 LX판토스의 물류 역량과 연계한 지난 1년 간의 다양한 활동 및 성과도 소개했다.

LX판토스 최원혁 대표는 “고도화되고 있는 물류 공급망에 있어 ESG경영은 핵심적인 생존 요소”라며 “우리 경제의 혈맥인 물류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고객과 주주, 협력사, 지역사회를 포함한 모든 이해관계자가 함께 성장하는 가운데, LX그룹의 경영철학인 ‘지속 가능한 미래로의 연결’에 기여할 수 있도록 기업의 역할과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LX판토스는 앞으로 매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해 재무 및 비재무 영역 성과를 통합 관리하고 이행 과정도 투명하게 공개할 계획이다. 이번 보고서는 국·영문으로 발간했으며 LX판토스 홈페이지(www.lxpantos.com) 내 ‘ESG’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최성훈 기자 shchoi@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HONOLULU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aunawili 06/02 06/29 Doowoo
    Lurline 06/09 07/06 Doowoo
    Tallahassee 06/15 06/30 Kukbo Express
  • BUSAN GUAM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Kyowa Eagle 05/30 06/10 Kyowa Korea Maritime
    Apl Oceania 06/01 06/09 Tongjin
    Kyowa Stork 06/07 06/19 Kyowa Korea Maritime
  • BUSAN BATANGAS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ver Brave 06/13 06/24 Evergreen
    Ever Chaste 06/13 06/24 Evergreen
  • BUSAN HAIPHO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Akita 05/30 06/05 Sinokor
    Wan Hai 287 05/30 06/06 Wan hai
    Heung-a Akita 05/30 06/06 Heung-A
  • BUSAN HAIPHO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eung-a Akita 05/30 06/05 Sinokor
    Wan Hai 287 05/30 06/06 Wan hai
    Heung-a Akita 05/30 06/06 Heung-A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