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6 09:07

머스크, 친환경 대출 50억弗 확보

환경 목표 성과에 이율 변동


덴마크 해운사인 AP묄러-머스크는 이산화탄소(CO₂) 감축을 지원하는 분할상환대출 50억달러(약 5조9400억원)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26개 금융기관에서 협조융자(신디케이트론) 형태로 머스크에 여신을 제공하며, 이산화탄소 배출량 감축 등 머스크의 친환경 목표 성과에 따라 금리가 변동된다.

2021년에 51억달러 대출이 실행되며 만기는 5년이다. 대출 기간은 최대 2년 연장이 가능하다.

머스크는 2030년까지 화물 수송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를 2008년 대비 60% 감축하는 친환경 목표를 수립했다. 국제해사기구(IMO)가 제시한 40% 감축을 크게 웃도는 수치다. 또 2050년엔 무탄소경영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대출엔 산탄데르은행 뱅크오브아메리카메릴린치 버클리은행 BNP파리바 씨티은행 코메르츠방크 크레디아그리콜 단스케은행 도이치은행 한델스은행 HSBC 미쓰비시UFJ파이낸셜 노르데아 SEB 스탠다드차타드가 주관사(MLA)로 나선다.

빌바오 비스카야 아르헨탈리아은행 DNB 중국공상은행 JP모건 미즈호은행 모건스탠리 너트웨스트마켓츠 미쓰이스미토모은행 소시에테제너럴 남아프리카스탠다드은행은 간사로 참여한다. 

< 외신팀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GWANGYANG SHANGH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erkur Horizon 05/25 05/30 MAERSK LINE
    Sunny Daisy 05/26 05/29 KMTC
    Sinokor Akita 05/27 05/29 H.S. Line
  • BUSAN FREEPORT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m Kwangyang 05/29 07/03 MAERSK LINE
  • BUSAN HALIFAX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Cape Sounio 05/31 06/30 ZIM KOREA LTD.
    Cape Tainaro 06/07 07/07 ZIM KOREA LTD.
  • BUSAN MONTREAL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Ds Koi 05/28 06/20 CMA CGM Korea
    Sm Kwangyang 05/29 06/22 ZIM KOREA LTD.
    Westwood Victoria 05/29 06/25 Hyopwoon Inter
  • BUSAN TORONTO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Ds Koi 05/28 06/20 CMA CGM Korea
    Sm Kwangyang 05/29 06/22 ZIM KOREA LTD.
    Westwood Victoria 05/29 06/25 Hyopwoon Inter
출발항
도착항

많이 본 기사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