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14:58

CMA CGM, 亞-서아프리카 컨테이너항로 강화

4200TEU급 11척 배선


프랑스 해운사 CMA CGM이 아시아-서아프리카 컨테이너 항로를 더욱 강화한다.

CMA CGM은 중국 싱가포르 등 아시아와 아프리카 서안을 연결하는 ‘RTA(Round the Africa)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4200TEU급 컨테이너선 11척이 투입되는 이 서비스의 로테이션은 상하이-닝보-난사-싱가포르-몰타-탕헤르-다카르-프리타운-테마-아비장-포트클랑-상하이 순이다.

중국 칭다오에서 코트디부아르 아비장까지 29일 만에 도착하며, 가나 테마 31일, 시에라리온 프리타운과 세네갈 다카르는 39일이 각각 소요된다. 새롭게 제공되는 서비스는 7월25일 중국 상하이에서 시작된다.

선사 측은 이번 서비스 강화로 화주들의 아시아-서아프리카 구간 물류이용이 한층 수월해질 것으로 내다봤다. 

CMA CGM 관계자는 “아시아와 세네갈, 시에라리온을 연결하는 가장 빠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고 말했다. 

< 최성훈 기자 shchoi@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NANSH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Camellia 08/13 08/19 KMTC
    Hansa Duburg 08/13 08/22 T.S. Line Ltd
    Northern Guard 08/13 08/25 T.S. Line Ltd
  • BUSAN NANSH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Camellia 08/13 08/19 KMTC
    Hansa Duburg 08/13 08/22 T.S. Line Ltd
    Northern Guard 08/13 08/25 T.S. Line Ltd
  • BUSAN NANSH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Camellia 08/13 08/19 KMTC
    Hansa Duburg 08/13 08/22 T.S. Line Ltd
    Northern Guard 08/13 08/25 T.S. Line Ltd
  • BUSAN ARIC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TBN-HAMBURG 08/19 09/18 Hamburg Sud Korea
    TBN-MSC 08/23 09/25 MSC Korea
    Maersk Stepnica 08/26 09/25 Hamburg Sud Korea
  • BUSAN DALIA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unny Iris 08/13 08/18 KMTC
    Intra Bhum 08/15 08/18 Dongjin
    Pegasus Yotta 08/16 08/19 Dong Young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