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4 09:42

울산항만공사, 현대글로비스와 베트남 물류사업 추진

14일 베트남 복합물류센터 사업 관련 협약 체결
호치민 인근 3만㎡ 규모 물류센터 건립…중소기업 지원
▲(왼쪽)울산항만공사 정창규 운영부사장과 현대글로비스 정진우 부사장

 
울산항만공사가 현대글로비스와 베트남 물류사업을 추진한다.
 
울산항만공사(UPA)는 현대글로비스와 베트남 복합물류센터 건립 사업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베트남 물류사업은 UPA의 첫 해외사업으로 글로벌 SCM기업 현대글로비스와 협업해 베트남 호치민 인근 항만 배후에 3만㎡ 규모의 물류센터를 건립·운영하는 사업이다.
 
양사는 이 협약을 바탕으로 올해 현지 시장조사와 사업설명회를 개최하고, 이르면 내년 물류센터 개시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UPA는 양사의 전략화물인 자동차부품을 비롯해 향후 콜드체인, 섬유, 전자부품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중소기업 해외시장 진출 및 판로개척도 적극 지원한다. 지난해 정부의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 발표 이후, 아세안(ASEAN)과의 교류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면서 해외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저렴한 보관단가를 책정해 물류센터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번 사업에 UPA와 함께 협업하는 현대글로비스는 80여개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는 종합물류기업이다. 이 기업은 베트남 시장의 중요성을 미리 인지하고 2019년 동남아 지역 최초로 베트남에 법인을 설립한 바 있다.
 
UPA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베트남 물류거점을 확보하고,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해 항만·물류 분야 상생의 교두보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 홍광의 기자 kehong@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KARACH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Hyundai Bangkok 01/21 02/15 ONE KOREA
    Hyundai Unity 01/21 02/19 Interasia Lines Korea
    Yangming Wish 01/23 02/16 Yangming Korea
  • BUSAN CEBU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Wan Hai 271 01/21 01/31 Wan hai
    Kmtc Dalian 01/21 02/03 SITC
    Hansa Duburg 01/21 02/06 T.S. Line Ltd
  • BUSAN AARHUS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erete Maersk 01/29 03/13 MSC Korea
    Madrid Maersk 02/05 03/20 MSC Korea
    Margrethe Maersk 02/12 03/28 MSC Korea
  • BUSAN HOCHIMINH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Padian 4 01/21 01/25 H.S. Line
    Dongjin Voyager 01/21 01/26 Pan Con
    Dongjin Voyager 01/21 01/26 Dongjin
  • BUSAN JAKART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Kmtc Dalian 01/21 02/02 SITC
    North Bridge 01/23 02/01 Heung-A
    Kmtc Jebel Ali 01/23 02/02 KMTC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