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15:09

HMM, 부산-러시아항로에도 임시선박 운항

내달 7일 5000TEU급 선박 부산 출항


 
HMM(옛 현대상선)이 극동러시아항로에도 임시편 선박을 투입한다.

HMM은 설 연휴 전 ‘밀어내기 수요’에 대응해 부산항과 러시아 보스토치니를 잇는 KR2 노선에 임시선박을 운항한다고 19일 밝혔다. 

5000TEU급 컨테이너선인 <현대플래티넘>(Hyundai Platinum)호가 다음달 7일 오전 부산 신항(HMM PSA신항만)을 출항해 이튿날인 8일 오후 보스토치니에 도착할 예정이다.

현재 이 항로엔 1500TEU급 용선 <에이에스리카르다>(AS Riccarda)호가 취항 중이다. 

HMM은 지난해 10월 말 이후 운임 급등과 선복난을 겪고 있는 수출기업을 지원하려고 총 8척의 임시선박을 미주노선에 투입했다. 

새해 들어서도 1월 중순부터 2월 말까지 미주항로와 유럽항로에 임시선박 3척을 투입하고 중소·중견기업에 선복의 50%를 우선 제공할 예정이다. 

< 이경희 기자 khlee@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CALCUTT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Wan Hai 302 03/06 03/28 Wan hai
    Jakarta Bridge 03/08 03/28 Wan hai
    Hyundai Forward 03/10 04/12 PIL Korea
  • BUSAN SOUTHAMPTO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ver Brace 03/05 04/15 Evergreen
    Hmm Helsinki 03/07 04/15 ONE KOREA
    Hmm Helsinki 03/07 04/16 FARMKO GLS
  • BUSAN PORT KELA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ls Clivia 03/04 03/18 Interasia Lines Korea
    Als Clivia 03/04 03/19 Interasia Lines Korea
    Als Clivia 03/04 03/19 T.S. Line Ltd
  • BUSAN SHANGH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itc Kaohsiung 03/04 03/05 SITC
    Kmtc Shimizu 03/04 03/06 SITC
    Hyundai Grace 03/04 03/06 KPS Shipping
  • BUSAN MANZANILLO(MEX)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Clifford Maersk 03/04 03/20 MAERSK LINE
    Wan Hai 271 03/04 03/26 Wan hai
    Wan Hai 271 03/04 04/05 Wan hai
출발항
도착항

많이 본 기사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