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2 09:30

부산항 체인포털사업, 항만 디지털화 우수 사례 선정돼

 
 
부산항만공사(BPA)는 지난 20일 부산항 체인포털(Chain Portal) 구축 사업이 세계은행 보고서에 항만 디지털화 우수 사례로 선정돼 소개된다고 밝혔다.
 
부산항은 유일하게 아시아를 대표하는 항만으로 보고서 발간에 참여하게 됐다.
 
‘항만 디지털화 우수사례 보고서’는 세계은행과 국제항만협회가 협업해 전 세계 중소형 항만과 개발도상국 항만의 디지털화를 가속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오늘(21일) 발간 예정인 이 보고서에는 항만의 디지털화를 통한 코로나19 극복 사례가 제시돼 있다. 부산항을 포함한 글로벌 항만과 로스앤젤레스, 로테르담, 앤트워프, 바르셀로나 등 국제기구의 사례도 함께 소개된다.
 
BPA는 이 보고서를 통해 부산항의 역대 항만커뮤니티시스템(PCS)의 발전 단계와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 중 하나인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물류포털시스템인 ‘체인포탈 구축 사업’을 소개한다는 방침이다.
 
체인포털은 ▲ITT(부두간 화물 이동) 운송 시스템 ▲터미널 통합 모니터링 시스템 ▲빅데이터 등으로 구성된 부산항 3세대 PCS다.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해 데이터 신뢰도를 높이고 컨테이너 현황의 실시간 모니터링을 가능케 해 이해관계자의 업무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다.
 
BPA 남기찬 사장은 “코로나를 계기로 항만 디지털화가 글로벌 해운 항만업계의 최대 의제로 부각된 가운데 앞으로도 전 세계에 부산항의 IT 우수사례를 적극 전파해 부산항의 글로벌 위상을 제고하겠다”고 밝혔다.
 

< 홍광의 기자 kehong@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CALCUTTA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Wan Hai 302 03/06 03/28 Wan hai
    Jakarta Bridge 03/08 03/28 Wan hai
    Hyundai Forward 03/10 04/12 PIL Korea
  • BUSAN SOUTHAMPTO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Ever Brace 03/05 04/15 Evergreen
    Hmm Helsinki 03/07 04/15 ONE KOREA
    Hmm Helsinki 03/07 04/16 FARMKO GLS
  • BUSAN PORT KELA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Als Clivia 03/04 03/18 Interasia Lines Korea
    Als Clivia 03/04 03/19 Interasia Lines Korea
    Als Clivia 03/04 03/19 T.S. Line Ltd
  • BUSAN SHANGHAI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Sitc Kaohsiung 03/04 03/05 SITC
    Kmtc Shimizu 03/04 03/06 SITC
    Hyundai Grace 03/04 03/06 KPS Shipping
  • BUSAN MANZANILLO(MEX)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Clifford Maersk 03/04 03/20 MAERSK LINE
    Wan Hai 271 03/04 03/26 Wan hai
    Wan Hai 271 03/04 04/05 Wan hai
출발항
도착항

많이 본 기사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