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10:51

한진, ‘내 지갑 속 과일’ 기프트카드 플랫폼 구축 업무협약

12월 중순경 플랫폼 구축 완료…계절별 3가지 과일 품목 구매가능

 
종합물류기업 한진이 업계 최초로 질 좋은 과일을 모바일로 쉽게 구매할 수 있는 ‘내 지갑 속 과일’ 기프트카드 플랫폼을 구축한다.
 
한진은 지난 2일 서울 중구 한진빌딩에서 농협경제지주, 한국선불카드와 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플랫폼은 함안수박 기프트카드 서비스를 확장하기 위해 구축됐다. 한진은 지난 5월 구매와 배송이 결합된 기프트카드를 출시하면서 소비자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이끌어 냈다.
 
‘내 지갑 속 과일’ 기프트카드는 선불카드와 배송 서비스가 결합된 신개념 상품이다. 구매 후 구매자가 직접 사용하거나 지갑 속에 간편하게 보관하다가 생활 속 선물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기프트카드에 표시된 QR코드를 스캔하면 모바일 플랫폼에 자동 접속해 배송정보를 입력하고 과일을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겨울 시즌인 12~2월에 함안 수박, 제주 한라봉, 순천 참다래를 시작으로 각 계절별 3가지 품목의 과일을 구매할 수 있도록 질 좋은 과일을 지속 발굴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진은 플랫폼 구축을 통해 소비자에게는 국내 우수한 과일을 간편하게 받을 수 있는 편의성을 제공하고, 과일 농가에게는 실질적인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CSV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플랫폼은 12월 중순경 구축되며 편의점, 대형마트 서점, 프랜차이즈 카페, 온라인몰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판매처를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한진 노삼석 대표이사, 마케팅 총괄 조현민 전무와 농협경제지주 장철훈 대표이사, 한국선불카드 최병호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 홍광의 기자 kehong@ksg.co.kr >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확인
맨위로
맨위로

선박운항스케줄

인기 스케줄

  • BUSAN PORT KELA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Charlotte Schulte 01/25 02/05 STAR OCEAN LINE
    Kmtc Mumbai 01/25 02/05 STAR OCEAN LINE
    Mp The Mcginest 01/26 02/05 T.S. Line Ltd
  • BUSAN KEELU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Nordpuma 01/27 01/29 ONE KOREA
    Green Wave 01/28 01/30 ONE KOREA
    Yangming Initiative 01/28 01/31 T.S. Line Ltd
  • BUSAN ASUNCION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ontevideo Express 01/31 04/01 ONE KOREA
    Msc Avni 02/07 04/08 ONE KOREA
    Seaspan Osprey 02/14 04/15 ONE KOREA
  • INCHEON SEMARANG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Wan Hai 303 01/28 02/18 Wan hai
    Sitc Hainan 01/29 02/25 SITC
    Jakarta Bridge 01/30 02/18 Wan hai
  • BUSAN FREEPORT

    선박운항스케줄 목록 - 선박운항스케줄목록으로 Vessel, D-Date, A-Date, Agent를 나타내는 테이블입니다.
    Vessel D-Date A-Date Agent
    Msc Damla 01/24 02/26 MAERSK LINE
출발항
도착항
광고 문의
뉴스제보
포워딩 콘솔서비스(포워딩 전문업체를 알려드립니다.)
자유게시판
추천사이트
인터넷신문

BUSAN OSAKA

선박명 항차번호 출항일 도착항 도착일 Line Agent
x

스케줄 검색은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서비스를 이용하시면 더 많은 스케줄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